'국기 계양'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6.18 평등한 졸업장 국기달기로 알린다. (46)
  2. 2009.06.19 졸업장대신 국기다는 네델란드학생들 (63)

 

왜 그들은 이날 국기를 달까?

 

네덜란드는 우리 사회에서 자주 언급하는 애국심이나
국가에 대한 충성심 같은 것을 잘
이해하지 못하고
그것에 대해 이야기 하지 않는다
.
만일 내가 이곳 사람들에게 애국심에
대한 그들의 의견을
묻는다면 사람들은 오히려 애국심이 무엇이냐고 나에게
되물을 것이다
.

이것은 서구사회의 개인주의를 말해주는 좋은 예가 아닌가
생각된다
.

 

매년 이맘때가 되면 국가 공휴일, 정부기관에서나 볼 수 있는
국기가 걸려있는 집들을
거리에서 만난다.

이 국기를 보는 순간 사람들은

저 집에 축하해줘야 할 일이 생겼네,
저 집 아이가 전국모의고사에 합격이 되었구나!”


하고 잠깐 미소를 머금기도 한다
.

이날 집에 거는 국기는 국가 공휴일에 다는 국기와는 그 의미가 다른, 전국모의고사에 합격하여

졸업을 앞둔 졸업생의 희망을 표현하는 국기다.

 

 책가방과 함께 걸려진 국기의 의미는

졸업장에는 차별이 없다.”


라는 이 나라 교육평등과 나아가서는 사회평등 의미를 가진 국기다
. 대학진학을 앞둔 고등학생,

중학교를 졸업하고 직업전문학교를 진학하는 졸업생 아니면 직업전선으로 뛸 졸업생 등 제각기

가는 길은 다르지만 모의고사에 합격한 학생들이 다는 국기에는 학력의 차이도 성적의 차이도

찾아볼 수 없다.

 

국가 공휴일에도 국기를 제대로 걸지 않는 이곳 사람들이 아이들이 시험에 합격했을 때 국기를

다는 이유가 무엇일까? 이것은 어떤 학교를 졸업하든 졸업장을 획득했다는 일에 더 자부심을

가지는 이 나라 사람들의 교육에 대한 사고방식에서 일어난 일이 아닐까?

 

비록 자식이 대학교에 가지 못하고 중학교를 졸업하고 직업학교에 갈지언정 이 국기를 다는 부모는
모의고사에 합격하여 졸업장을 획득한다는 사실 하나만으로도 자신의 아이에 대해
아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 우리나라와는 무척 다른 모습이다.
어느 학교에 가느냐,
어느 학교를 졸업했느냐는 질문에 고통을 느끼는 우리나라 학생들과는 달리
이곳 학생들은
자신이 선택한 학교 그리하여 졸업할 수 있다는 사실에 무척 자부심을 가진다.
이런 이유 때문인지
네덜란드에서는 우리나라에서 자주 논란이 되는 학력위조 사건도 잘 일어나지
않는다
.

 


며칠 전부터 이웃집으로부터 초대 아닌 초대를 받았다
. 수요일 자기 집에 국기가 걸린 것을 보면

저녁 파티에 참석하라고.

오후에 밖을 내다보니 국기와 함께 책가방, 공책 등이 걸려있었다. 펄럭이던 국기를 보면서 한동안
생각에 잠겨 들었다
. 우리는 졸업을 하면 즐거워하는 일보다 진학 걱정, 취업 걱정을
먼저 하건만
이 나라 사람들은 진학 걱정보다는 그동안 학교를 다니느라 수고했다고 축하하기에
여념이 없다.

 

비록 다 찟어진 가방과 공책 등을 국기와 함께 달지만, 거리를 지나가는 사람들이 함께 축하해주는

이 나라의 평등교육을 상징하는 국기 달기 문화는 학력위주의 우리나라 교육과 무척 비교 되는

문화라 생각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Posted by femke

차별없는 졸업장, 계양하는 국기도 같다.

 

 

오늘(6 18) 대부분의 졸업을 앞둔  네델란드 ()고등학교학생들은
국기를 집에 건다
.

길거리를 지나가다 보면 더러는 만나는 이 평일날의 국기는 국가공휴일이나
볼수있는 그런의미의  국기가 아니라 졸업을 앞둔 많은 졸업생들의
희망을 표현하는 국기다
.

  
이날은 소위 네델란드학생들이 대학으로 진학, 취업학교로서의 진학이
결정되여지는 졸업을 의미하는 날
, 전국모의고사에 합격발표가 나는 날인것이다.

더러는 미달된 점수로 재수를 해야하는 아픔도 있고 친구들이 집에다 내거는
국기를 걸수없는 마음아픈일이 생기기도 하지만

이 전국모의고사에 합격하고 더러는 더 깊은 학문의 세계로,
또 다른이들은 직장인으로서 첫걸음을 하게되는 그들에게 이국기의 의미는
인생의
  새로운 문을 열어주는 깊은뜻이 있는 국기인것이다.


왜 이들이 이런날에 국기를 거는지 그 이유는 주위사람들도 잘모른다
.

나도 내 아이들이 학교를 졸업하고 남이 국기를 거니 덩달아 걸기도 했고
국기만 거는것이 아니라 쓰던 공책
, 책들, 가방까지로
이 국기와 같이 걸어주기도 했다
.

대학교에서도 이 가방을 쓸수있다고 고집피우는 아들과 싸움도 하면서

어떻게 보면 그동안 책속에서 알게 모르게 쌓여있던 스트레스를
이런식으로 풀자는게
  그이유가 아닌가하는 생각이든다.

 

일등이 최고, 일등이여야만 한다는 강박한  관념에 사로잡힌 나라에서 학교를
다녔던 나로서는 이 이상한 광경이 더러는 의아하게 보일때도 있지만
내가 보는 이국기들은 이날만은 다른날 보던 국기와는 더 힘차고
,
시험에 합격된 아이들의 집에  걸려져있는 이국기에서 졸업장의
차별은 더더욱 만날수없다
.

 

공부, 학위가 최고의 나라에서 자라난 나로서는 대학진학을 하던 혹은 

또 다른 인생의 길을 선택하고자 하는  이들의 국기거는 풍습은
참으로 아름답게도 보인다
.

언젠가 오랫동안 정을 나누던 어느분과 우리나라의 교육실정, 부모들의
자식교육에 대한 열성에 대해 이야기 나눈적이있다
. 나의 생각이
너무 진보적
, 서양식이였던지는 잘 알수없었지만 그분의 자식의 학위에 대한,
집착에 가까울만한 열성에 오랫동안 이루어오던 정마다 상하게 만들게도 한적이 있다.
나의 자식이, 우리들의 자식이 우수한 성적으로 학교를 졸업하고 일류대학을
가는것을 원하지 않는 부모는 없을것이다
.
하지만 나는 내자식이 만약 학교보다는 자신의 인생을 위하여
자기가 원하는 취업의 길을 가기로 원했다거나
대학을 진학할 능력이 되지못했더라도 그리 원망하지 않았을것 같다
.

생을 살아가는데 필요한 인간다움, 진실, 교양, 용기같은것이
꼭 책속에만 있는것은 아니라고 믿고 책에서 배우는 공식보다는
자연과 여행을 통하여 사물에 대한 눈을 넓히는것이 더 중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

아이들이 선택한 길, 그길에서  생의 행복감을 느낀다면 굳이 말리고 싶지는 않다.

 

일등이, 학위만이 삶을 영위하는데 절대적인 도구가 될수없고,
인간을 행복하게 만들어주는 도구가 아니라고 생각하므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Posted by femk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