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교에서 시행될 동성애자에 대한 교육

 

네덜란드는 세계 최초로 동성결혼이 합법화된 나라입니다.

호모, 레즈비언이 손을 잡고 거리를 산책하거나 다른
장소에서 만나는동성애자들을
보고 손가락질하거나
이상하게 쳐다보는 사람들의 모습은 잘 볼 수 없지만

소수집단인 호모나 레즈비언이 폭력 대상이 되는 일이
가끔 일어난다
. 이런 이유로
올해부터 네덜란드
초등학교에서도 동성애자에 대한 교육이 시행된다
.

성교육과 마찬가지로 동성애자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어릴 때부터 가르치겠다는
뜻이다.

 

네덜란드인들은 타인이 선택한 삶의 방식에 이의를
제기하거나 큰 관심을 두고 있지 않다
. 게이, 레즈비언,
유명인들의 생활에 참견하기를 원하지 않는다.

어떤 방식이든 자신이 옳다고 선택한 생에 나름대로
가치가 있고 그것을 인정한다는
것이다.
그리하여 게이 정치인, 게이 연예인들이 이 사회에서 별다른 스트레스를 받지 않고
활동하는 것이 가능하다
. 이성애만이 정상적인 가족생활이라고 교육받고 성장하는
사람으로서는 동성애자의 생활은 비정상적으로 보일 수 있고 당연히 거부감을 느낄
것이다
.

그러나 이것은 정해진 틀 안에서 삶을 영위해야만 정상적이고 자신이 원하는 길을
선택하는 사람들의 생활방식은 옳지 못한
, 비정상적이라고 말하는 것과 다를 바 없다.

동성애자의 삶은 도덕적 타락이라는 지극히 극단적인 판단을 하는 분들이 있을지
모르겠지만 무조건 옳다거나 틀렸다고 말하는 것보다 비록 나와는 다른 생활방식을
선택한 동성애자지만 그들도 그들의 삶을 지키고 생활방식을 선택할 권리가 있다는
것을
한 번쯤 생각해봐도 좋을 것 같다.

 


네덜란드 초등학교에서 시행될 동성애자에 대한 교육은 아직도 무지에서 발생하는
동성애자에 대한 편견 타파
, 동성애자도 우리와 똑같은 삶을 살아가는 사회의
구성원이라는 사실을 어릴 때부터 가르키고
, 자신을 표현할 수 있는 권리와 자유는
모든 인간에게 부여된다는 점을 다시 한 번 강조한다는 뜻이 된다
.
그리하여 올해부터 시행되는 초등학생의 동성애자 교육에  많은 학부모들은  찬성하고
있다
. 아니 학교뿐만 아니라
가정에서도 동성애자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아이들에게
가르쳐야 한다고 생각하는
부모들이 많다. 성교육과 마찬가지로 이런 소수집단의
어려움
, 사회 약자에 대한 올바른 교육은 어릴 때부터 시켜야 하는 것이 당연하다고
이곳 부모들은 생각을 한다
.

 

유럽은 동성애자의 천국이라고 말하는 것 같습니다. 그러나 아직도 전통생활방식을

중요시하는 나라 특히 동유럽의 동성애자들은 살아가는데 사회적으로 많은 장해를
받는다고
해요. 마치 사람들에게 전염되는 지독한 병이 있는 사람 혹은 더러운 물건을
보듯이 동성애자를 바라보는 사람들의 눈길에 동성애자로서 생활하는데 상당히 어려움을
겪고 있어요
. 동성결혼이 허용되고 이성커플과 같이 모든 면에서 동등한 대우를 받는

네덜란드 동성애자 커플의 삶은 단지 삶의 방식이 다르다는 이유로 부당하게 차별대우

받는 다른 나라의 동성애자 동경의 대상이 되기도 한다.

 

사회 구성원의 한 사람으로서 소수집단의 인권, 약자에 대한 배려정신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그래서  더욱 올해 시행될  네덜란드 초등학교 학생들의 동성애자 교육은 환영할만한 좋은
교육정책이라 생각됩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Posted by femke

 


교복 없는 네덜란드 학생
, 더 많은 탈선행위 할까?

 

저는 교복착용을 반대하는 사람 중의 한 사람입니다.

아직도 일어나는 우리나라의 학생들의 두발단속과 교복착용을
하는 것을 보며 예전 교복을
입고 학교에 다니던 학창시절을 잠시
생각해봅니다
. 6년간 교복을 입고 학교에 다니면서
좋았던 기억도
있지만
천편일률적인 색깔과 모양으로 개인이라는 존재는 사라지고
어느 한 집단에 속해 개성과 창의력은 전혀 찾아볼 수 없었던 것으로
학교를 졸업한 수십 년이
지난 오늘까지 제 기억 속에 남아 있어요 
물론 학교도 한 집단이지만.

 

네덜란드에는 교복이 없습니다. 네덜란드 학생들은 교복을 착용하지 않아요.

우리나라에서 이슈가 되는 교복착용의 장단점을 살펴보면 학생들이 교복을 착용함으로 탈선행위를

막을 수 있는 효과가 있다고 말하는 것 같습니다. 그러면 교복착용을 하지 않는 네덜란드 학생들은

더 많은 탈선행위를 할까요. 그렇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탈선행위를 예방하는 데는 학생들이 입기
싫어하는 일률적인 교복착용보다는 아이들에게 탈선행위 시 일어나는 여러 가지 위험성 등을 알리는

것이 더 효과적이라 생각합니다. 이곳 학생들은 16세에 알코올을 살 수 있고 마실 권리가 주워지지만

술을 마시고 마시지 않는 것은 학생들의 자유입니다. 원하지 않는 일을 강제로 시키는 행위는

더 많은 반발을 일으키는 원인이 될 것이고  교복착용은 사춘기를 맞이하는 나이에 자신의 개성과

무한한 상상력으로 자신을 표현하고 싶어하는 아이들의 창의력을 오히려 말살시키는 행위라고

저는 생각해요.

 

빈부의 차이는 어느 세계, 어느 사회에서나 있다고 생각합니다. 예전 제가 교복을 착용했던 그 시절에도
교복으로 빈부의 차이를 알아볼 수 있었지요
. 우리나라의 교복 가격을 보니 엄청나더군요.

왜 삶과 지식의 배움터인 학교생활에 그런 엄청난 가격의 교복을 착용해야 하는지 전 이해되지 않아요.

네덜란드 학생들도 마스카라 정도는 하고 학교에 가지만 만일 이곳 학생들이 이런 엄청난 가격의 옷을
입고 학교에 간다면 주위 학생들에게 비웃음거리밖에 되지 않을 것입니다
. 학교는 지식을 터득하는
곳이지 패션쇼를 하는 장소가 아니지 않습니까
?   

결국 이런 비싼 옷을 자식을 위해 사는 부모들에 의해 사회는 더욱 혼란에 빠지는 것은 아닐까요.

 


한때 우리나라 학생들의 졸업식 뒤풀이 사건이 연일 신문 방송에 오르내린 것을 아직도 기억하고

있겠지요. 저는 이런 행동을 학생들의 학교 억압에 대한 반항이라 생각합니다.

아니 학교뿐만 아니겠지요. 그들의 분노는 사회, 기성세대로 향하는 분노라고 생각해요.

너는 아직 어리니, 어려서 잘 모르니 너희의 일은 우리가 결정한다는 식의 기성세대의 잘못된 생각에
대한 반항이라고도 생각합니다
.

그리하여 학생들과 직접 관련 있는 일은 학생들에게 그 선택 여부를 결정할 수 있는 권리를 주는 것이
좋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Posted by femk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