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3.02.22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 우리 사회의 자화상 (12)
  2. 2012.02.23 소규모 학교 원하는 네덜란드 부모 그 이유는? (27)


사라지지 않는 일그러진 영웅.


밤잠을 설치게 했던 이문열의 작품이 원작인 

영화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은 우리 사회

에서 일어난, 일어날 수 있는 권력의 형성과 

그 권력이 어떻게 붕괴하는지를 그리는 우리 

사회의 자화상 같은 영화다.


영화는 시골 어느 교사가 존 F. 케네디 취임

연설의 한 부분을 인용하는 것으로 시작한다.



In the long history of the World, only a few 

generations have been granted the role of defending freedom in its hour 

of maximum danger. I do not shrink from this responsibility – I welcome 

it.


세계의 긴 역사를 통해 보면 자유가 가장 위험했던 시기에 대부분 세대는 

자유를 지키지 못했습니다. 저는 지금 그 책임을 회피하지 않을 것이며 그것을 

기꺼이 받아들이겠습니다.



중년의 한병태는 소극적이고 사회와 동떨어진 삶을 사는 학원강사다. 어느 날 

동창으로부터 그가 다니던 초등학교 최 선생님의 부음 소식을 듣고 상가로 

가는 기차에서 30여 년 전 그가 다녔던 학교를 생각하며 과거 여행을 시작한다

자신이 죽으라고 지키고 싶었던 자유를 권력자였던 반장 엄석대로부터 지키지 

못하고 결국 권력에 무릎을 꿇었던 시절을 회상하는 것이다.



성태는 항상 리버티라는 동전을 가지고 있었다. 그리고 그는 믿었다. 자유와 

모든 이는 평등하다고. 그러나 모든 사람이 평등하다는 생의 가치관은 그가 

전학 간 학교에서는 오히려 유치하고 미련한 가치관이었다. 그가 그토록 아끼던 

리버티 자유라는 글자가 새겨진 동전을 내 버릴 때 그는 자유도 삶의 가치관도 

버린다.




성태가 부당하고 반에서 권력을 휘두르는 석대로부터 해방되는 날이 있으니 

그것은 새로 부임한 김 선생으로부터다. 반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을 방관하는 

최 선생과는 달리 김선생은 성태가 석대로부터 해방할 수 있게 만든다. 석대가 

반에서 쌓은 권력은 김 선생의 등장으로 붕괴되고 결국 학교를 떠난다.

 

영화에서 일그러진 영웅은 석대지만 자유를 끝까지 지키지 못한 성태 또한

석대와 같은 부류다. 성태는 자유를 지키지 못한 세대며 자유를 빼앗긴 세대다

그가 처절하게 지키고자 했던 자유, 생의 가치관은 권력 앞에서 무릎을 꿇을 

수밖에 없고 잠시나마 달콤한 권력에 취한 적이 있는 나약한 성태는 권력자에게 

아부하는 현 사회에서 보는 그런 인물이다.

 

영화에서 임석대는 사라진다. 그러나 우리가 사는 사회 어딘가엔 또 다른 엄석대가 

지배자로 권력을 휘두르고 있을 것이다. 결국, 영화 속 5학년 2반은 권력에 의해 

가치관마저 버려야 했던 우리 사회인 것이다.

 


감독: 박종원

출연: 홍경민(엄석대), 고정일(어린 한 병태),

태민영(중년 한병태), 최민식(김 선생), 신구(최 선생)


** 이미지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 있습니다.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Posted by femke


학교폭력을 예방하기 위해 소규모 학교를


이문열 소설을 영화로 제작한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
보고 현재 한국교육의 문제인 학교폭력에 대해 생각하지
않을 수 없었다
. 작가 이문열은 그의 작품에서 주인공
엄석태와 한태영을 통해 한국사회의 병폐인 권력을 행사하는
자와 그 권력을 추종하는 자로 한국사회를 비판한다
.

이 글에서 이문열 씨의 작품을 언급하는 것은 진보니 보수
혹은 대중에게 영향을 미치는 지식인이 가야 할 길과 그들이
짊어져야 할 사회적 책임에 대한 것이 아니다
. 내가 본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이라는 영화에 학교라는 작은 사회에
폭력으로 권력을 획득한 학생 엄석태와 폭력에 대항하나 끝까지
저항하지 못해 그 폭력에 순응한 초등생 한태영이 있기 때문이다
.
따라서 비록 영화 속의 폭력이 가장되었다 할지라도 현재 우리 사회에 문제가 되는 학교에서
일어나는 폭력이라는 점에서 그의 작품을 말하는 것이다
.

본론으로 돌아가서

왜 네덜란드 부모들은 소규모 학교를 원할까?

과거나 현재 그리고 한국뿐만 아니라 유럽의 학교에도 학교폭력은 존재했고 존재한다. 단지
과거에는 학교폭력에 대해 잘 알려지지 않았고 폭력의 방법이 지금과는 다르게 주먹질이었다는
것이 다를 뿐이다
. 네덜란드에도 학교 폭력사건이 발생한다. 학교의 규모가 대기업 못지않게
커져 버린 현 학교의 모습을 바라보는 네덜란드 부모들은 공장같이 변한 학교에 학교폭력의
발생원인이 있다고 생각한다
. 4년제 중고등학교와 5, 6년제 중고등학생을 한꺼번에 수용하고자
세워진 학교의 학생 수는 자그마치
1,000명을 넘고 동료의 얼굴조차 모를 정도로 많은 교사가
있는 학교에서 어떻게 교사와 학생 간의 소통이 이루어질 수 있으며 학교폭력을 예방할 수 있겠
느냐는 것이 네덜란드 부모들의 생각이다
.

90년대 초반까지만 해도 네덜란드에는 소규모 중고등학교가 존재했다. 그러나 학교들이 통합하는
바람에 학교의 규모가 커져 교사와 학생 간의 의사소통은 잘 이루어지지 않고 이때문에 학생의
개인 생활까지도 자세히 알던 시대와는 달리 학생들이 무엇을 원하는지
, 학생들의 고민이 무엇
인지도 모르게 되었다
.

네덜란드에서 학교폭력은 사회이슈가 될 만큼 자주 일어나지는 않는다. 그것은 폭력의 주원인이
되는 학생들의 불만
, 학생들의 사회적 위치가 우리나라와는 다르기 때문이다. 이곳 학생들은
강제로 어떤 일을 해야 할 필요가 전혀 없다
. 부모로부터, 학교로부터 그리고 사회로부터 그들의
행동에 별다른 제재 없이 학생들은 한 사람의 인간으로서 대우받는다
. 그래서 이곳에는 학교폭력이
우리나라보다 드물게 발생하는지 모르겠다
. 그러나 폭력사건이 많고 적은 게 문제가 아니라 단
한 건의 폭력사건이라도 학생들의 폭력사건은 일어나서는 안 될 일이고 폭력은 방지해야 한다고
이곳 부모들은 생각한다
. 그리고 그 폭력사건의 예방책이 소규모 학교에 있다고 믿는다.


끝으로 학교폭력을 방지하는데 내가 절대적으로 믿는 것은 학교, 부모, 사회 모두 참가해야 한다는
것이다
. 결코, 교육정책이나 교사의 힘만으로는 학생들의 폭력사건을 방지할 수 없다.
폭력의 원인을 발견하지 못한 채 금지나 강경 대응만으로는 학생들의 폭력사태를 예방할 수 없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Posted by femke